홈  즐겨찾기추가  
  편집 06.18 (화) 15 : 22 전체뉴스 15,752
 로그인
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광고안내  고객센터  기사제보
 
 
전체보기
경제뉴스 100대기업/상장기업 중소기업뉴스 글로벌포커스 연구/특집 일반뉴스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전시관
 기사제보 기자신청 정기구독신청
 
 
 
 
 
현대차, '코나 일렉트릭' 스위스 생 갈렌 주 경찰차로 선정
2019.06.11 00:13 입력
현대차, '코나 일렉트릭' 스위스 생 갈렌 주 경찰차로 선정

[기업전문 코그뉴스] 현대자동차는 전기차 ‘코나 일렉트릭’이 스위스 생 갈렌(St. Gallen) 주 경찰차로 선정됐다고 10일 밝혔다.

현대차는 스위스 생 갈렌 주 경찰에 5월까지 총 13대의 ‘코나 일렉트릭’을 공급했다. 13대 중 5대는 순찰차로, 나머지 8대는 일반 업무용으로 사용된다.

이번 경찰차 선정과정에서 ‘코나 일렉트릭’은 생 갈렌 주 경찰이 마련한 엄격한 조건과 테스트를 만족시킨 유일한 전기차였다.

생 갈렌 주 경찰은 경찰용 전기차 최저요건으로 △출력 100kW 이상 △1회 충전 주행거리 400km 이상 △구매비용 5만 스위스프랑(CHF) 이하여야 한다는 엄격한 기준을 마련했다.

생 갈렌 주 경찰 커뮤니케이션 총괄 한스피터 크뤼시(Hanspeter Krüsi)는 “코나 일렉트릭은 100kW가 넘는 출력과 400km가 넘은 1회 충전 주행거리, 5인승이면서도 넉넉한 적재 공간을 갖춰 생 갈렌 주 경찰의 요구 조건을 모두 만족했다”며 “코나 일렉트릭은 일반 차량에 비해 구매비용은 조금 높지만 유지비용이 낮아 이를 상쇄시킬 것”이라고 밝혔다.

현대자동차는 "경찰차의 경우 기동성은 물론 공공기관차이기 때문에 구입 및 유지비용도 중요하게 고려된다"며 "코나 일렉트릭이 스위스 경찰의 높은 요구조건을 만족시키고 경찰차로 선정된 것은 일반차량 못지 않는 높은 상품성과 대중성을 인정받은 것이라고 할 수 있다"고 말했다.

한편 ‘코나 일렉트릭’은 지난해 7월부터 서유럽 판매를 시작해 지난 한해 동안 총 3563대가 판매됐으며, 올해 들어서는 4월까지 판매가 7462대에 달해 이미 지난해 판매대수의 2배를 넘어섰다.

코나 일렉트릭(스위스 현지 기준)은 △최고출력150kW(204PS) △1회 충전 주행거리 449km(WLTP 인증) △적재용량 332ℓ(뒷좌석 접었을 때 1114ℓ)이며, 판매 가격은 4만6990 스위스프랑(CHF)부터 시작된다.  

아세위 sds9988@hanmail.net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
< 저작권자 © 코그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 >

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
현대차, '코나 일렉트릭' 스위스 생 갈렌 주 경찰차로 선정
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톡카카오스토리밴드 네이버블로그
2019.06.11 00:13 입력


아세위 sds9988@hanmail.net
< 저작권자 © 코그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 >
기사에 대한 의견 (0개)
 
웃는얼굴
의견쓰기
아이디 비밀번호 확인
화제의 포토
이전
  • 현대자동차, 이층 전기버스 최초 공개
  • LG전자, ‘디오스 얼음정수기냉장고’ 출시
  • LG화학, ‘차이나플라스 2019’ 참가
  • (주)한화, 나라사랑 클린하우스 시즌4 진행
  • 삼성물산, 베트남에 `7번째 삼성마을` 짓는다
  • 삼성전자, ‘갤럭시 워치 액티브’ 그린 신규 색상 출시
  • 삼성전자, 유럽 최초 8K 위성 방송 시연
  • 삼성전자, 실내 공기질 통합 관리 서비스 ‘스마트싱스 에어’ 출시
 고객문자상담서비스
연락처
성 함